powered by Surfing Waves

2018년 2월 8일 목요일

근로자 능력보다 사업체 규모가 임금격차 벌려"

근로자 능력보다 사업체 규모가 임금격차 벌려"
- 대기업이 중소기업보다 성과 공유에 적극적이어서 임금 불평등이 심화됐다는 분석이다. 송상윤 한국은행 경제연구원 금융통화연구실 부연구위원은 7일 BOK경제연구 '사업체 규모가 임금 불평등에 미친 영향: 성과공유의 역할' 보고서에서 이같이 밝혔다. 그는 “최근 20년간 우리나라 상시근로자 불평등 확대는 ...

이 블로그 검색

Follow by Email